[디트뉴스24]취임 100일, 충청 단체장 직무수행 ‘합격점’

취임 100일 맞는 민선 7기 대전·충남·세종 단체장들과 교육감들이 직무수행 평가에서 일단 ‘합격점’을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시민미디어마당 사회적협동조합과, 세종리서치가 지난 5일부터 7일까지 충청권 시·도지사와 교육감, 20개 시장·군수·구청장 들을 대상으로 한 직무수행 평가 여론조사 결과 ‘긍정’ 평가가 높았으며 세종시장, 충남지사, 대전시장 순이었다.

◆광역단체장 직무수행 만족도는 ‘세종’, 소통지수는 ‘대전’

이춘희 세종시장은 54.5%로 가장 높은 직무수행 긍정평가를 얻었다. 이 시장은 연령별로는 60세 이상(70.8%)에서 지지도가 가장 높았고 도시 지역(51.5%)보다는 읍면지역(60.1%)에서, 남성(51.6%)보다는 여성(57.0%)이 더 많이 지지했다.

뒤를 이은 양승조 충남지사의 직무수행 긍정평가는 47.4%로, 연령별로는 60세 이상(56.6%)에서, 지역별로는 금산군(60.3%)에서 지지도가 가장 높았고 여성보다는 남성(49.1%)이 더 많이 지지했다. 다만, 충남의 15개 시·군 가운데 보령에서만 긍정(38.3%)과 부정(36.3%)평가가 오차 범위 내에서 근소한 차이를 보였다.

43.8%의 긍정 평가를 얻은 허태정 대전시장은 40대(47.6%)와, 유성구(51.2%), 여성보다는 남성(44.7%)에게서 지지도가 높았다. 허 시장도 동구지역에서 긍정평가(36.3%)와 부정평가(35.0%)가 오차범위 내에 있었다.

한편 시민과의 소통지수는 세종시청 51.2점, 대전시청 47점, 충남도청 45.1점으로 나타났다.

3곳의 정당지지도는 모두 더불어민주당, 자유한국당, 정의당, 바른미래당, 민주평화당 순이었으며 세종에서는 자유한국당과(11.8%)과 정의당(9.7%)의 지지도가 별 차이가 없어 정의당이 약진이 눈에 띄었다.

출처 : 디트news24(http://www.dtnews24.com)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