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일보]충남도의회 ‘시군 행감’ 도민 5명 중 3명 ‘찬성’

[충남일보 최솔 기자] 광역의회의 기초자치단체 행정사무감사 추진을 둘러싸고 충남도의회와 시군간 갈등의 골이 깊어지는 가운데, 충남도민 5명 중 3명은 행감에 찬성한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나왔다.

시민미디어마당 사회적협동조합과 ㈜세종리서치가 지난 14-17일 대전·세종·충남 광역·기초단체장과 교육감 직무수행 만족도 조사와 함께 진행한 ‘충남도의회 시군 행감 진행 찬반’ 여론조사 결과 충남 거주 19세 이상 2923명 중 찬성 응답률이 59%(1725명)로 나타났다. 반대 의견은 21.8%(637명), 나머지는 잘 모른다고 응답했다.

도내 15개 시군 중 행감 찬성 비율이 가장 높은 곳은 부여군(75.3%)으로 조사됐다. 부여군은 처음으로 행감이 무산된 지역이다. 이어 홍성군(66.1%), 아산시(66.0%), 금산군(64.0%), 천안시(60.7%) 순이었다.

출처 : 충남일보(http://www.chungnamilbo.com)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